자유게시판

우리읍면에는 이런일 없겠죠?

작성자 : 군민 작성일 : 2021.03.12 15:13:38 조회수 : 579
경기 하남시의 한 행정복지센터 동장과 팀장들이 점심시간부터 장장 10시간에 걸쳐 술판을 벌인 것으로 드러나 물의를 빚고 있다.

12일 하남시에 따르면 지난 10일 하남시 한 행정복지센터에 근무하는 동장(5급)과 팀장(6급) 2명 등 3명은 점심시간에 인근 음식점에서 마을 통장과 만나 식사자리를 가졌다.

음식점에서 만난 이들은 식사 자리에서부터 술을 마시기 시작해 세 번이나 자리를 옮겨가며 4차까지 술을 마신 것으로 확인됐다.

오후 10시가 되어서야 술자리를 마친 이들은 근무지인 행정복지센터로 복귀해 대리운전을 불러 귀가했다.

이들은 점심시간부터 술자리가 끝날 때까지 한 번도 행정복지센터에 복귀하지 않고 술자리를 이어간 것으로 파악됐다.

동장 A씨는 “주민의 대표격인 통장과 만나 마을 현안에 대해 얘기를 하다 보니 자리가 길어졌던 것 같다”며 “통장이 술을 권해 몇 차례 거절했지만 결국 마시게 됐다”고 말했다.

이어 “경솔했던 행동에 대해서는 깊이 반성한다”며 “다른 팀장들은 업무 수행을 위해 따라왔다가 근무가 끝난 오후 6시 이후 술을 마신 것이라 억울한 상황”이라고 해명했다.

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하남시는 급히 관련 직원들을 불러 상황을 파악하고 있다.

하남시 관계자는 “근무시간 술을 마셨던 공무원들에 대해서 현재 조사에 나선 상태”라며 “사실관계나 추가적인 부분은 조사가 끝나봐야 확인할 수 있을 것 같다”고 말했다. 

    이게시물에 대한 댓글 한마디

    닉네임 : 패스워드 :

    댓글등록

    총 댓글 갯수 : 0개